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비트코인으로 집 살께요" 부동산 거래 속속 체결

영국·말레이시아 등에서 비트코인 거래 사례

  • 정보라 기자
  • 2018-01-11 18:00:45
'비트코인으로 집 살께요' 부동산 거래 속속 체결
해외에서 비트코인으로 부동산을 사고 파는 사람들이 속속 나타나고 있다.

블록체인 전문 매체인 비트코인 뉴스는 11일(현지 시간) 말레이시아, 영국, 호주에서 비트코인을 이용해 부동산을 거래한 사람들을 보도했다. 영국 부동산 개발회사인 고 홈즈(Go Homes)는 지난해 12월 비트코인 받고 집 2채를 판매했다. 고 홈즈는 콜체스터(Colchester)에 위치한 방 4개짜리 단독주택을 35만 파운드(약 5억566만원) 상당의 비트코인을 받고 비트코인 채굴업자에 팔았다. 비트코인 채굴업자는 투자 목적으로 샀다며 임대료를 비트코인으로 받길 원했다. 하드퍼트셔(Hertfordshire)에 위치한 다른 한 채 역시 한 비트코인 채굴업자가 59만5,000파운드(약 8억5,963만원) 상당의 비트코인을 내고 샀다.

말레이시아 사바 주(Sabah)에서 여행사를 운영하는 알렉산더 이(Alexander Yee)는 리바란 섬(Libaran)의 1만2,190㎡(약 3,687평) 크기의 땅을 0.5비트코인(5,758달러)을 받고 그의 친구인 폴리카프 친(Polycarp Chin)에게 팔았다. 그들은 지난 8일 계약금인 0.05비트코인을 내고 계약을 체결했다고 말했다. 호주에서도 한 사람이 멜버른 동쪽 외곽에 있는 단독주택을 팔 때 비트코인을 받을 용의가 있다고 한다.

고홈즈의 에드 카슨(Ed Casson) 영업부장은 “비트코인 거래의 편리성 때문에 5년 이내에 비트코인으로 부동산을 거래하는 경우가 흔해질 것”이라며 “비트코인을 사용하면 보증금 없이 즉석에서 거래를 할 수 있다”며 “비트코인 거래와 동시에 계약을 마칠 수 있다”고 말했다.

/정보라 인턴기자 purpl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