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피스코, 일본 최초로 암호화폐 펀드 출시

3억엔 규모로 연수익률 20% 목표
핀테크 회사 2곳 펀드 투자 확정

  • 정보라 기자
  • 2018-01-12 10:49:54
피스코, 일본 최초로 암호화폐 펀드 출시
일본 금융투자회사인 피스코(Fisco)가 일본 최초로 3억엔(28억원) 규모의 암호화폐(가상화폐) 펀드를 설립한다.

10일 니케이는 피스코가 이르면 이달 내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 투자를 위한 펀드를 출시한다고 보도했다. 피스코는 연 수익률 20%를 목표로, 자기자본과 함께 핀테크 회사 2곳에서 자금을 조달해 암호화폐에 투자할 계획이다. 피스코는 전 세계 암호화폐 거래소 간 암호화폐 가격이 다른 점을 이용해 차익거래로 수익을 올릴 방법도 구상 중이라고 밝혔다.

피스코는 지난해 8월 세계최초로 비트코인 채권을 발행하는 등 일본에서 암호화폐 관련 선도기업으로 인식되고 있다.

/정보라 인턴기자 purpl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