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 신은동 기자
  • 2018-04-03 18:37:45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카드뉴스] 디코노미2018, 세계 주요 연사들의 한마디

암호학자 데이비드 차움(David Chaum)와 금융암호학자 이안 그릭(Ian Grigg),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고안자 조셉 푼(Joseph Poon), 매터리움 공동창업자 비내이 굽타(Vinay Gupta), 비트코인 개발자 ‘크레이그 라이트(Craig S. Wright)’까지…

블록체인 업계 거물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3일 오전 서울 워커힐 호텔 비스타홀에서 열린 ‘분산경제포럼 2018(DECONOMY 2018)’에서다. 분산경제(distributed economy)란 모든 참여 주체가 각자의 경제적 이익을 위해 자신의 역할을 수행하고, 중앙기관이나 중재자 없이 합의에 도달하는 경제 모델을 말한다.

이들은 이번 포럼에서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그리고 분산경제의 미래’라는 주제로 블록체인 발전과 기존 산업의 효율성 등 저마다의 진단을 내놓았다.

4일까지 이틀에 걸쳐 진행되는 디코노미 2018의 첫날, 세계에서 모인 블록체인 전문가들은 어떤 인사이트를 선보였을까. 디센터가 현장에서 이들의 발언을 들여다봤다.

/신은동인턴기자 edsh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