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테라, 블록체인 결제 시스템 관련해 야놀자와 MOU 체결

테라, 야놀자와 MOU 체결…블록체인 결제 시스템 저변 확대
야놀자, 테라엑스 도입…대행 수수료 0.5% 낮춰

  • 김연지 기자
  • 2018-10-10 08:50:19
테라, 블록체인 결제 시스템 관련해 야놀자와 MOU 체결

티몬 창업자 신현성 대표가 이끄는 블록체인 기업 테라가 국내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와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기존 결제 수단 대비 낮은 수수료를 자랑하는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을 통해 사용자 저변 확대에 나설 방침이다. 특히 블록체인을 활용한 결제시스템을 다양한 전자상거래 플랫폼에 제공하는 블록체인 기업 테라는 야놀자에 자사의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테라엑스를 연동한다. 야놀자는 테라엑스 도입으로 기존 2~3%에 달하던 결제 대행 수수료를 0.5%까지 낮추고 야놀자 고객에도 상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수진 야놀자 대표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시대적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협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전 세계 이용자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는 혁신적인 글로벌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와 협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성 테라 공동 창립자 겸 대표는 “국내 1위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가 테라 얼라이언스에 합류하게 돼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그는 “테라는 올해 연동될 이커머스 대표 기업 티몬 외에도 야놀자, 배달음식 문화를 바꾼 배달의민족 등 각 업계 대표 플랫폼들과 협력해 테라엑스의 사용자를 늘려 나갈 계획”이라며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는 테라의 혁신적 기술과 안정성, 야놀자의 폭 넓은 사용자층이 결합돼 더 많은 사용자가 안전한 거래 환경에서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연지기자 yjk@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