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中 메신저 위챗서 블록체인·암호화폐 미디어 계정 금지돼

진세, 딥체인, 후오비뉴스 등 위챗 계정 정지돼
중국사이버관리국의 임시 규제의 영향으로 추정
지난 3월, 인민일보서 암호화폐 미디어 비판

  • 심두보 기자
  • 2018-08-22 07:58:39
中 메신저 위챗서 블록체인·암호화폐 미디어 계정 금지돼

중국의 대표적인 메신저인 위챗에서 활동하던 블록체인·암호화폐 미디어의 계정이 정지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현지시간) 블록체인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중국의 암호화폐 전문매체 진세(Jinse)의 위챗 계정에선 매체의 이전 기사를 볼 수 없게 되었다. 대신 진세는 위챗을 통해 ‘계정 활동을 검토한 결과, 계정은 ’메신저의 공공정보 서비스 개발과 관리에 관한 임시 규제‘를 위반하였음을 발견했고, 모든 콘텐츠는 금지되었으며 사용이 금지됐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 다른 블록체인·암호화폐 미디어인 딥체인(Deepchain), 후오비뉴스(Huobi News), 코인데일리(CoinDaily) 역시 진세와 마찬가지의 상황이다. 모두 비슷한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메신저의 공공정보 서비스 개발과 관리에 관한 임시 규제’는 중국사이버관리국에 의해 만들어졌다. 이 규제는 지난 8월 7일부터 적용되고 있다. 위챗에서의 이들 매체의 활동 금지는 해당 규제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지난 3월 국영매체인 인민일보는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미디어를 직접적으로 비판한 바 있다. 이들 미디어가 암호화폐 시장 조작에 도움을 주고 있다는 이유 때문이었다.
/심두보기자 shim@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