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호주 정부, IBM과 함께 국영 블록체인 만든다…기업 간 거래 자동화 목적

호주 국영 블록체인 ANB...스마트 컨트랙트로 기업 간 거래 자동화
올해 안에 시험 가동 목표..."시험 단계 성공적이면 수출 할 계획도"

  • 민서연 기자
  • 2018-08-30 09:58:55
호주 정부, IBM과 함께 국영 블록체인 만든다…기업 간 거래 자동화 목적

호주연방정부(Australian Federal Agency)와 글로벌 IT기업 IBM이 협력해 기업 간 거래를 자동화하기 위한 국영 블록체인을 만든다.

29일(현지시각) 호주 연방 산업과학연구소(The Commonwealth Scientific and Industrial Research Organization,CSIRO)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CSIRO 산하 데이터61(data61) 팀은 법무법인 허버트 스미스 프리힐스(Herbert Smith Freehills) 그리고 IBM과 함께 호주 국영 블록체인(Australian National Blockchain, ANB)을 개발해 시험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IBM이 제공하는 블록체인 네트워크에는 호주 규제에 부합하는 기업 간 거래 관련 법 규정이 미리 스마트 콘트랙트 형식으로 포함되어 있으며, 이를 통해 기업들은 블록체인 상에서 자동으로 거래를 처리할 수 있다. 데이터61은 건설 현장의 사례를 들며 “IoT 기기가 건설 자재의 배송 여부와 날짜, 시간을 탐지하고 기록하면 자재가 배달되며, 이 정보가 건설사와 은행에 전달되면 스마트 콘트랙트를 통해 자동으로 대금이 지급되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데이터61과 IBM은 연내 ANB 시험 가동을 목표로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험 가동 단계부터 규제당국과 은행, 로펌, 호주 기업들은 프로젝트에 함께 하게 되며, 궁극적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자동화 거래를 호주의 모든 기업에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CSIRO는 “시험 단계가 성공적일 경우 ANB를 해외로 수출할 계획도 있다”고 말했다.
/민서연 인턴기자 minsy@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