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구글, 미국과 일본서 10월부터 암호화폐 거래소 광고 허용

정부 승인 받은 거래소서 구글에 인증 신청할 수 있어
광고분야 경쟁사인 페이스북도 지난 6월 광고 정책 일부 완화

  • 심두보 기자
  • 2018-09-26 07:03:30
구글, 미국과 일본서 10월부터 암호화폐 거래소 광고 허용

구글이 그동안 금지했던 암호화폐 거래소 광고를 오는 10월부터 허용한다.

최근 업데이트된 구글의 광고 정책에 따르면, 미국과 일본에서 규정을 준수하는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광고가 10월부터 허용된다. 거래소는 해당 국가에서 구글의 인증을 신청할 수 있으며, 이를 통과하면 광고는 집행된다.

암호화폐는 구글 정책에서 ‘제한된 금융 상품’에 해당한다. 광고를 위해선 광고주가 라이선스를 보유해야 하고, 암호화폐와 광고가 현지 법규와 업계의 표준을 준수해야 한다. 또한 광고를 타겟팅하려는 국가가 2개 이상인 경우 각 국가 또는 국가 그룹별로 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

특히 구글은 지난 6월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와 관련된 광고를 전면 금지하기도 했다. 구글 고객의 잠재적 피해를 막는다는 목적에서다.

페이스북 역시 올해 1월 암호화폐 관련 광고를 금지했다. 다만 지난 6월 정책을 완화하며 일부 광고를 집행하기 시작했다. 다만 바이너리 옵션 혹은 ICO에 대한 광고는 계속해서 금지된 상태다.

전 세계를 대상으로 광고를 집행하는 글로벌 포털과 SNS 서비스 업체는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에 대해 조심스럽게 접근하고 있다. 소비자 보호뿐만 아니라 여러 국가에서의 위법성 여부에도 관심을 두는 것으로 알려졌다. ICO와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규제는 대부분의 국가에서 회색지대(Grey zone)에 있다.
/심두보기자 shim@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