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국회서 블록체인 컨퍼런스 열린다...오는 11일 'GBPC 2018' 개최

에스토니아·핀란드·대만 의원과 업계 전문가들 한자리에
'스마트한 블록체인 정책 형성' 주제로 글로벌 협의체 구성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려

  • 박선우 기자
  • 2018-10-04 16:41:54
국회서 블록체인 컨퍼런스 열린다...오는 11일 'GBPC 2018' 개최

국내외 국회의원과 업계 전문가들이 모이는 국제 블록체인 정책 콘퍼런스 ‘GBPC 2018(Global Blockchain Policy Conference)’가 오는 11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국회가 의원 및 각계 전문가들과 함께 블록체인 콘퍼런스를 주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한민국 국회와 한국핀테크산업협회(회장 김대윤)이 주최하고 매경미디어그룹(회장 장대환)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스마트한 블록체인 정책 형성’을 주제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와 관련한 법적 문제와 이용자 보호 대책 등을 논의하고 국가 간 정책협력을 이끌어 내기 위해 마련됐다.

콘퍼런스는 주승용 국회부의장과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등이 참여하는 개회식을 시작으로 △세계의 트렌드: 블록체인에 대한 여러국가들의 제도적 움직임 △해외에 대비한 국내 블록체인 업계 현황 △공존의 미래를 위해: 글로벌 민관협력의 로드맵 구성을 위한 대화 등 3개 세션으로 구성된다.

각 세션에는 일본과 핀란드, 에스토니아 등 블록체인 선도국의 블록체인 정책 담당 국회의원과 산드라 로 글로벌블록체인비즈니스협의회(GBBC) 최고경영자, 미코 마츠무라 미국 암호통화 거래소 에버코인 창립자 등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블록체인에 대한 여러 국가들의 제도적 움직임을 살펴보고 블록체인 산업 진흥과 암호통화 이용자 보호 방안을 위한 바람직한 제도 대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각국 의원들과 한국핀테크산업협회, GBBC 등 관 련기관들은 글로벌 협의체를 결성하고 ‘블록체인 산업 발전 및 이용자 보호를 위한 가이드라인’, 공동협력 결의안을 발표할 계획이다.

콘퍼런스 준비위원인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의원은 “블록체인 기술은 암호화폐 뿐만 아니라 금융, 의료, 유통, 물류 등 보안과 신뢰성이 요구되는 분야에 적용될 수 있다”며 “여러 산업과 융합하는 기술 발전 토대가 마련돼 10년 이후에는 블록체인을 활용한 새로운 산업이 활성화됨으로써 제2의 인터넷 부흥을 선도하는 대한민국이 될 수 있도록 많은 논의가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콘퍼런스와 관련한 정보는 ‘GBPC 2018’ 홈페이지(www.gbpconference.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선우기자 blacksun@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