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블록체인 기반의 글로벌 해운산업 동맹 'GSBN' 출범

해운·항만업체 9곳 중국국제수입박람회서 MOU
분산원장 기술 기반의 디지털 플랫폼 출시 예정
문서의 디지털화 및 운송 승인 과정 간소화 지원

  • 박선우 기자
  • 2018-11-09 13:58:40
블록체인 기반의 글로벌 해운산업 동맹 'GSBN' 출범
사진=셔터스톡

해운물류 사업망의 디지털화를 위해 블록체인 기반의 글로벌 네트워크가 출범했다.

6일(현지시간) 해사 전문지인 해사경영은 글로벌 해운회사 9곳이 최근 상하이에서 열린 ‘중국 국제수입박람회’에서 해운 산업 블록체인 동맹인 ‘세계배송사업네트워크(GSBN)’ 구성 및 사업망 플랫폼 지원을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밝혔다. GSBN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세계 최대의 항구 운영업체 중 하나인 PSA인터내셔널과 중국 항만 사업자인 상하이 국제 항만그룹, 프랑스 선박 그룹 CMA CGM 등 거대 해운업체들이 참여했다.

GSBN의 소프트웨어 솔루션 개발은 해운 관리 소프트웨어 기업인 카고스마트(CargoSmart)가 맡았다. 다음 달 중 GSBN에 적용될 예정인 이 솔루션은 위험물에 관한 문서의 디지털화와 운송 승인 과정의 간소화를 지원한다.
/박선우기자 blacksun@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