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美 SEC, 비트코인ETF 심사결과 발표 내년 2월로 미뤄

반에크와 솔리드X 가 신청한 비트코인 ETF 추가 자료 심사중

  • 민서연 기자
  • 2018-12-07 10:40:12
美 SEC, 비트코인ETF 심사결과 발표 내년 2월로 미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심사 발표를 또다시 연기했다. 다음 심사 결과 발표일은 내년 2월 27일이다.

6일(현지시간) 발표된 SEC의 공식문서에 따르면 SEC는 비트코인 ETF 승인에 필요한 규정변경 심사 결과를 내년 2월 27일로 미뤘다. 현재 SEC는 반에크(VanEck)와 솔리드X(SolidX)가 신청한 비트코인 ETF 사업에 대해 추가검토 중이다.

반에크와 솔리드X사의 비트코인 ETF 사업 신청에 대한 SEC의 결정 연기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6월 신청된 비트코인 ETF ‘반애크 앤 솔리드 X 비트코인 트러스트’에 대해 SEC는 자본시장의 ETF 규정과 맞지 않고 시장조작 및 사기의 위험이 있다는 이유로 거절했다. 지난 10월에는 SEC 위원장과 솔리드X 대표, 시카고 옵션거래소(CBOE) 법률 고문 등이 만나 비트코인 ETF에 관해 논의하기도 했다.

SEC는 비트코인 ETF에 대해 방어적인 태도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프로셰어(ProShares) 외 두 회사가 신청한 비트코인 ETF 아홉 건에 대해 모두 불허 의사를 밝혔다. 다만 당시 거절된 아홉 건의 비트코인 ETF는 비트코인 선물 상품을 기반으로 하나, 반에크와 솔리드X의 ETF는 실제 비트코인을 기반으로 구성했기 때문에 다른 결론이 나올 수도 있다는 예상이 나온다.
/민서연기자 minsy@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