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decenter

공유하기

닫기

빗썸 조직 개편…최재원 대표 선임

해외사업실 신설 등 글로벌기업 도약 채비
”미래 성장동력 확보”

  • 신은동 기자
  • 2019-01-10 09:09:51
빗썸 조직 개편…최재원 대표 선임
최재원 빗썸 대표/사진=빗썸

빗썸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혁신을 통해 기존 암호화폐 거래소 사업에서 글로벌 디지털 금융 기업으로의 성장을 위해 새 최고경영자(CEO)를 선임하는 등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해외사업실을 신설하는 등 보다 공격적으로 사업 확장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빗썸은 새 대표이사에 최재원 경영기획실장이 선임됐다고 9일 밝혔다. 최 대표는 영국 바클레이즈 은행 등 국내외 대형 은행과 회계법인에서 20여년간 금융과 투자, 재무 업무를 담당한 금융전문가다. 세계 5대 은행에 속하는 영국계 바클레이즈 은행 및 증권에서 13년간 근무했으며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역임해 투자와 금융 업무에 정통한 글로벌 금융인으로 인정받는 인물이다.

그는 지난해 2월 빗썸에 합류해 재무와 금융 업무를 총괄했다. 최근 미국 핀테크기업과 협업한 증권형토큰거래소 설립을 주도하고 러시아 국영은행과 블록체인 사업제휴를 추진하는 등 해외사업 분야를 진두지휘했다.

최 대표가 경영 전면에 나섬에 따라 빗썸은 향후 사업다각화를 통한 미래 성장동력 확충에 집중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 안정적인 조직체계 구축에 집중했던 것과 달리 올해는 공격적으로 사업 확장에 나설 방침이다.

빗썸은 해외 사업 확대를 위해 해외사업실, 블록체인R&D실, B2B사업실 등을 신설했다. 기존에 기능별로 분산된 조직을 사업, 사업지원, 서비스지원으로도 단순화했다. 조직 단순화를 통해 중복·중첩 업무는 핵심업무 위주로 통합해 효율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신은동기자 edshin@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