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코인베이스, 한국 온다…11개국서 거래 서비스 시작

아시아·라틴아메리카서 암호화폐-암호화폐 간 거래 서비스
한국 투자자들, 코인베이스 프로도 가입 가능
코인베이스 측 "전세계서 암호화폐 접근성 높이는 게 목표"

  • 박현영 기자
  • 2019-04-18 17:32:50
코인베이스, 한국 온다…11개국서 거래 서비스 시작
/코인베이스 블로그 캡처

미국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Coinbase)가 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한다.

18일(현지시간) 코인베이스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 “아시아 및 라틴아메리카의 11개국에서 암호화폐와 암호화폐 간 거래 서비스를 새롭게 시작한다”며 “이제 전세계 4대륙, 53개국에서 코인베이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코인베이스가 진출 계획을 공개한 나라는 한국을 포함해 아르헨티나, 멕시코, 페루, 콜롬비아, 칠레, 인도,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뉴질랜드 등 총 11개국이다.

앞으로 한국 투자자들은 코인베이스 사이트에 가입할 수 있게 된다. 코인베이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도 다운 받을 수 있으며 ‘코인베이스 프로(Pro)’에도 계정을 만들 수 있다. 코인베이스 프로는 코인베이스가 만든 전문 투자자용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이다.

코인베이스는 “암호화폐와 암호화폐 간 거래는 시장의 표준이 됐고 지난해에는 법정화폐와 암호화폐 간 거래를 앞질렀다”며 서비스 확장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전세계에 걸쳐 금융 시스템을 구축하고, 암호화폐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는 게 코인베이스의 목표”라며 11개국 진출 소감을 밝혔다.
/박현영기자 hyun@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