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클레이튼 노드 총정리]키워드는 ‘아시아·게임·카카오’

  • 조재석,도예리 기자
  • 2019-06-27 11:38:59
카카오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의 메인넷이 공개됐다. 플랫폼을 함께 운영하는 노드로 구성된 ‘거버넌스 카운슬(Governance Council)’도 함께 공개됐다. 카카오, 카카오 계열사를 포함해 23곳의 기업이 참여한다. 이들은 크게 세 가지로 분류할 수 있다. 카카오 계열사, 게임사, 아시아권 기업이다. 이외 LG 계열사와 셀트리온 같은 국내 주력 기업도 포함됐다. 디센터에서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의 구성원을 살펴봤다.

[클레이튼 노드 총정리]키워드는 ‘아시아·게임·카카오’
/제공=그라운드X

카카오 & 카카오 계열사

카카오

카카오는 포털 사이트 다음과 카카오톡을 서비스하는 기업이다. 2014년 주식회사 카카오는 다음커뮤니케이션과 합병했다. 2017년 유가증권시장에 신규상장했다. 카카오의 시가총액은 11조 144억이다.

카카오는 카카오톡 메신저를 포함해 광고, 게임, 커머스, 콘텐츠 등의 서비스를 연계해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지난 2016년 카카오엠을 인수해 음악산업에 진출했다. 2017년에는 인공지능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해 AI전담 조직을 신설하고, 카카오브레인을 설립했다.

카카오는 지난해 블록체인 전문 자회사 그라운드X(GroundX)를 설립했다.

카카오아이엑스(IX)

카카오IX는 카카오프렌즈 등 캐릭터 산업을 주력으로 하는 기업이다. 지난 2018년 7월 카카오프렌즈는 계열사 제이오에이치(JOH)와 통합하고, 사명을 ‘카카오IX’로 변경했다.카카오IX는 캐릭터 사업을 포함해 다큐멘터리 잡지 ‘매거진B’, 식음료 브랜드 ‘일호식’, ‘콰르텟’ 등 다수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카카오페이지

카카오페이지는 글로벌 콘텐츠 비즈니스 기업이다. 카카오의 자회사로 종합 콘텐츠 플랫폼 ‘카카오페이지’와 웹툰 플랫폼 ‘다음웹툰’ 서비스를 제공한다. 카카오페이지는 지난해 연간 추정 거래액이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지는 전세계로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다. 지난해엔 학산문화사·대원씨아이·서울미디어코믹스에 투자했다. 한국 콘텐츠의 전세계 진출 확장을 도모하기 위해서다. 지난해 12월 인도네시아 웹툰 플랫폼 네오바자르도 인수했다.

지난 19일 카카오는 카카오페이지의 유상증자 참여를 위해 637억원을 출자한다고 발표했다. 지적재산권(IP)을 확보해 콘텐츠 밸류체인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에서다.

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는 2016년 4월 엔진과 다음게임의 합병을 통해 출범한 카카오의 게임 전문 자회사다. ‘카카오게임’과 ‘다음게임’ 등 모바일, PC를 망라한 유력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으며,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제공하고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자회사 3개를 갖고 있다. 프렌즈게임즈(FRIENDS GAMES)는 카카오프렌즈 IP를 활용해 모바일게임과 스낵게임 등을 개발하는 캐주얼 게임 전문 개발사다. 카카오브이엑스(VX)는 카카오게임즈의 전문 자회사로, VX는 가상체험(Virtual eXperience)에서 따왔다. 스크린골프 브랜드인 ‘티업비전2’, ‘지스윙’ 등을 보유한 스크린골프 점유율 2위 기업으로, 가상현실과 증강현실, 인공지능을 결합해 신개념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라이프엠엠오(Life MMO Corp.)는 실제 일상을 게임처럼 즐겁게 만들기 위한 신사업을 담당하는 자회사다. 2018년 12월 IFRS 연결 기준 매출액은 4,208억 483만원이다.

지난해 7월 카카오게임즈는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을 개발하는 웨이투빗(Way2bit)의 지분을 일부 인수했다. 웨이투빗은 게임 및 콘텐츠 블록체인 플랫폼 ‘보라(BORA, Blockchain Orchestrated Redeemable Asset)’의 개발사다. 보라는 클레이튼의 디앱 파트너사다.

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는 카카오톡으로 송금이나 결제를 할 수 있는 핀테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2014년 9월 서비스를 시작했다. 올 1분기 거래액은 10조원이다. 카카오페이의 가입자 수는 2800만명이다.

최근 카카오페이는 투자 서비스를 개시했다. 예치금이나 별도 계좌 없이 사용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과 제휴해 최대 90%의 환율 우대 혜택이 있는 환전서비스도 실시한다. 카카오톡 친구끼리 더치페이도 가능하다.

지난 25일엔 주택도시보증공사(HUG)와 전세보증금반환보증 모바일 서비스를 도입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세금보증은 전세 계약이 종료됐는데 임대인이 전세보증금을 돌려주지 않는 경우 임대인을 대신해 HUG가 임차인에게 전세보증금을 돌려주는 보증상품이다. 지금까진 대부분 신청이 오프라인에서 이뤄졌다. 이 협약으로 양사는 모바일로 전세금보증 신청부터 서류제출까지 가능한 서비스를 구축할 예정이다.

GROUND X

그라운드X는 카카오의 블록체인 자회사다.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의 개발 및 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국내 기업

LG전자, LG상사

코스피 시장에 상장된 LG전자의 시가총액은 13.5조다. LG전자는 LG그룹을 대표하는 계열사로서 냉장고, 세탁기와 같은 생활가전과 디지털 기기를 주력 상품으로 다룬다. 2019년 1분기 매출은 14조에 달한다. LG그룹은 계열사인 LG CNS와 LG 유플러스를 통해 블록체인 관련 비즈니스를 진행하고 있다. LG전자의 클레이튼 합류 배경으로는 차기 신형 스마트폰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예상된다. 이번 해 삼성전자가 갤럭시 S10에 블록체인 키스토어를 도입하며 큰 이슈를 낳았다.

LG상사는 국제무역, 국내외 투자, 해외 에너지 개발 분야의 사업을 진행하는 종합상사다. 현재 코스피에 상장돼 있으며 시가총액은 6,918억원이다. LG전자와 함께 LG 그룹의 블록체인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포석으로 클레이튼 운영에 합류한 것으로 보인다.

LG 유플러스

대한민국 대표 유·무선 통신서비스 업체인 LG 유플러스는 현재 코스피에 상장돼 있다. 시가총액은 6.3조이며 이번 해 1분기 매출은 3조다. 2010년 1월 LG텔레콤과 LG데이콤이 인수·합병하며 출범했다.

LG 유플러스는 SKT, KT와 같은 국내 3대 이동통신사로 블록체인을 활용한 신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LG 유플러스는 지난 해 9월 일본의 소프트뱅크, 대만 파이스톤과 MOU를 통해 블록체인 해외 결제 서비스를 구축했다. 블록체인 외에 AI, IoT, AR 등의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적응 활용함으로써 사업을 다각화 시키는 상태다.

셀트리온

셀트리온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바이오 기업이다. 시가총액만 26조6,283억원에 달한다. 셀트리온은 1분기(연결기준) 매출만 2,217억원에 달한다. 영업이익은 1,329억원이다. 2018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9,820억원과 3,386억원에 달한다. 2018년 영업이익률만 34.48%에 이른다.

셀트리온은 바이오 의약품과 케미컬 의약품을 생산한다. 특히 바이오 의약품이 주력 상품이다. 이 의약품 매출은 전체의 88.68%에 달한다. 셀트리온의 대주주는 셀트리온홀딩스로 지분 20.06%를 보유하고 있다.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셀트리온홀딩스 지분 95.51%를 소유했다.

그동안 셀트리온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다는 소식이 전해진 바 없다. 하지만 셀트리온이 클레이튼의 거버넌스 카운슬로 합류하면서 셀트리온의 블록체인 활용 가능성이 크게 높아졌다. 제약업계에선 블록체인 기술을 의약품 관리와 유통 등에 활용하려는 시도가 이어지는 상황이다.

퓨쳐스트림네트웍스

퓨쳐스트림네트웍스는 우리나라 코스닥 시장에 상장된 디지털 광고 전문 기업으로, 시가총액은 1,500억원 규모다. 2018년 영업수익과 영업이익은 각각 1,254억원과 97억원이다.

2007년에 설립된 퓨쳐스트림네트웍스의 서비스인 카울리는 1만2,500여개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월간 3,800만 유저에게 광고를 송출한다. 계열사 레코벨은 빅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한 후 추천엔진 기술을 통해 데이터 컨설팅, 마케팅 자동화,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등을 제공한다. 또 다른 주요 계열사인 애드쿠아인터렉티브는 디지털 플랫폼 구축 서비스, 커뮤니케이션 전략 기반의 디지털 중심 광고대행사다.

이 회사의 최대 주주는 옐로디지털마케팅으로 지분 34.57%를 보유하고 있다. 이상혁 옐로모바일 대표가 최대주주로 있는 옐로모바일은 옐로디지털마케팅 지분 93.99%를 소유하고 있다.

퓨쳐스트림네트웍스는 암호화폐 식스(SIX) 발행과 연관 있는 곳이다. 클레이튼의 BApp 파트너이기도 한 식스네트워크는 콘텐츠 창작자들을 위한 블록체인 기반 마케팅 서비스 플랫폼이다.

국내 게임 기업
넷마블

넷마블은 코스피에 상장돼 있는 국내 대표 게임개발 기업이다. 시가총액은 10.63조이며, 이번 해 1분기 매출은 4,776억원이다. 2011년 11월 CJ게임즈로 설립돼 2014년 현재 상호로 변경됐다. 주력 사업은 온라인·모바일 게임 소프트웨어 개발과 공급이다.

지난 해 사내 AI 전담 조직 NARC(Netmarble AI Revolution Center)를 결성한 넷마블은 차세대 사업 확장을 위한 신기술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넷마블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게임의 난이도를 조절하고 불법 핵이나 매크로 프로그램을 탐지 기술 등을 개발하고 있다.

펍지(PUBG)

펍지는 글로벌 게임인 배틀그라운드를 운영하는 게임회사다. 펍지는 2018년 1조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영업이익만 3,443억원에 달한다. 이 회사는 2015년 5월 22일 MMORPG 관련 사업의 확장을 위해 크래프톤(전 블루홀)과의 포괄적 주식 교환 거래를 통해 크래프톤의 자회사로 편입되었다. 크래프톤은 펍지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펄어비스

코스피 상장의 펄어비스는 국내 인기 온라인 MMORPG 게임 ‘검은사막’을 개발한 게임사다. 시가총액은 2.76조이며 2019년 3월 기준 매출은 1,326억원이다. 한국게임산업협회가 주관하는 ‘2018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검은사막 모바일’은 대상을 포함해 6관왕을 차지했다. 검은사막은 현재 세계 150개국에서 서비스 중이다. 넥슨, 넷마블 등 게임 관련 대기업이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신기술사업 다각화에 뛰어들며 펄어비스의 향후 움직임에도 이목이 집중된 바 있다.

위메이드

위메이드는 우리나라 중견 게임 개발사다. 시가총액은 5,653억원이다. 올해 1분기(연결 기준) 266억원의 매출과 72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작년 영업이익과 영업손실은 각각 1,270억원과 361억원이다.

창립 초기, 위메이드는 정통 MMOPRG 위주의 게임을 개발했다. ‘미르의 전설2’, ‘미르의 전설3’, ‘창천’, ‘이카루스’ 등이 대표적이다. 2010년부터는 모바일 게임 개발 회사를 설립하고 ‘윈드러너’와 같은 게임을 선보였다. 박관호 위메이드 의장은 위메이드 지분 46.77%를 보유하고 있다.

위메이드는 2018년 1월 블록체인 기술의 연구 개발을 위해 위메이드트리를 설립했다. 현재 위메이드트리는 클레이튼 기반의 방치형 RPG 게임을 개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4월엔 게임 전문 개발사인 노드브릭과 블록체인 게임 서비스를 만들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기도 했다.

네오플라이

네오플라이는 네오위즈홀딩스의 투자 계열사다. 네오위즈홀딩스는 지주사업을 하는 주식회사로 시가총액은 1244억이다. 네오플라이는 지난 해 3월 네오위즈인베스트먼트에서 네오플라이로 사명을 변경했다. 이후 사무 공간을 제공하고 제품 개발을 지원하는 등 스타트업이 정식으로 서비스 출시할 수 있도록 돕는 맞춤형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네오플라이는 최근 블록체인 엑셀러레이터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최근에는 왓챠의 리버스ICO ‘콘텐츠 프로토콜’,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개발 기업 ‘테라’ 등에 투자했다.

아시아 기업

해쉬키(HASHKEY)

홍콩의 핀테크 기업 해쉬키는 중국 ‘완샹 블록체인랩스’의 전략적 파트너를 유지하고 있으며 지난 해 12월 서비스를 공식 론칭했다. AI, 빅 데이터,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자산을 관리하는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에버리치 캐피탈

에버리치 캐피탈은 한국,대만,동남아를 중심으로 부동산 및 투자 사업을 진행한다. 지난 3월 클레이튼에 투자한 것으로 알려진 에버리치 캐피털은 향후 대만 및 동남아 부동산 사업에 블록체인을 접목시킬 방도를 찾고 있다.

악시아타 디지털

악시아타 디지털(Axiata Digital)은 마시아타그룹의 디지털 서비스 유닛이다. 악시아타 디지털은 기술 분야에 투자를 주업으로 삼고 있다.

악시아타그룹(KLSE: AXIATA)은 말레이시아의 거대 텔레커뮤니케이션 재벌이다. 말레이시아 주식 시장에 상장된 이 그룹사의 시가총액은 456억4,300만달러(52조7,450억원)에 달한다. 이들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압도적인 시장 위치를 점하고 있다. 또 악시아타그룹은 네팔, 인도네시아, 스리랑카, 방글라데시, 캄보디아의 이동통신사의 지분을 상당량 보유하고 있기도 하다. 인도와 싱가포르, 태국, 파키스탄 등에서도 사업적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다.

코코네

코코네(COCONE)는 한국인 창업자가 설립한 일본 회사다. 한게임 재팬의 창업자이자 네이버의 라인 회장을 역임하기도 했다. 그만큼 한국과 연이 깊다.

코코네의 주요 사업 모델은 SNS와 교육이다. 포케코로, 디즈니 마이 리틀 돌, 하로 스이토 데이즈, 센실, 고양이 화가 냐호와 같은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서비스하고 있다. 어학 사업 분야에선 영어 리스닝 왕국, 영어 조립 타운, 상황별 한국어, 크로스워드로 배우는 영단어, JAPOW! 등의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코코네는 1,500만명이 넘는 유저를 확보하고 있으며, 일일 이용자 수도 100만명에 달한다.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실에 합류한 코코네는 기존 운영하던 서비스와 블록체인, 인공지능, IoT와 같은 새로운 기술을 결합한다는 장기 로드맵을 세웠다.

유니온뱅크

필리핀의 유니온뱅크(UnionBank)는 지역 내 대형 은행 중 하나다. 자산 규모 면에서 7위권에 해당한다. 2018년 12월 말 기준 유니언뱅크와 자회사는 총 433개의 지점을 두고 있다. 더불어 389대의 ATM 기기를 운영하고 있다. 이 필리핀의 은행은 디지털 서비스에 초점을 두고 있다.

구미

구미(gumi)는 모바일 온라인 게임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일본 기업이다. 도쿄 거래소에 상장된 구미(TYO:3903)의 시가총액은 164억5,000만달러(19조원)에 달한다.

3,300만명의 유저를 확보한 ‘브레이브 프론티어2’, ‘파이널 판타지 브레이트 엑스비어스’, ‘팬텀 오브 킬’ 등이 구미의 대표적인 게임이다.

특히 구미는 블록체인 분야를 신사업 중 하나로 삼고 있다. 구미의 블록체인 유닛인 구미크립토스는 최근 온톨리지 재단과 일본 블록체인 시장 진출을 위한 전략적 제휴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 구미크립토는 더블점프도쿄, FiNANCiE, 유니콘 등 암호화폐 관련 기업에도 투자한 바 있다.

하이(Hi inc.)

하이는 여행 콘텐츠 공유 플랫폼, 예약, 호텔용 스마트폰 렌탈 서비스 등을 진행하는 라이프스타일 기업이다. 전세계 82개국에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연간 사용자는 약 2,500만 명으로 추산된다.

/조재석·도예리·심두보 기자 cho@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