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암호학의 아버지’ 차움, 새로운 암호화폐 만든다

  • 조재석 기자
  • 2019-08-21 10:12:06
‘암호학의 아버지’ 차움, 새로운 암호화폐 만든다

세계 최초의 암호화폐 이캐시(Ecash)를 만들어 ‘암호학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데이비드 차움(David Chaum)이 새로운 암호화폐인 프랙시스(Praxxis)의 발행 계획을 발표했다.

지난 20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Web3 서밋에서 차움은 프랙시스를 발표하며 “사토시 나카모토의 비전인 순수한 형태의 개인간 거래(Peer-to-Peer)를 위한 디지털 통화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발표에 따르면 프랙시스는 양자 컴퓨터 수준에 의한 공격에도 안전한 고유한 암호화 기법이 적용될 예정이다. 또한 현재 블록체인의 한계로 지적되는 확장성, 개인 정보 보호, 보안성을 극복하는 것이 목표다.

프랙시스는 차움이 지난해 공개한 결제 기반 프라이버시 보호 메신저 플랫폼 엘릭서(Elixxir)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구동된다. 엘릭서를 통해 개인의 메타데이터(Metadata) 유출 없이도 프랙시스로 결제 및 금융 거래를 구현할 예정이다.

프랙시스의 기술 세부 사항은 이번 해 말에 발표 예정인 백서에 기술될 예정이다. 사용자들은 올해 초 출시된 데이비드 차움의 커뮤니티 앱 ‘xx collective’를 통해 프랙시스와 엘릭서 네트워크를 테스트할 수 있다.

데이비드 차움은 “기존의 블록체인은 아직까지 한계를 극복하기 부족하지만 앞서 발표한 엘릭서 네트워크의 통신 기술을 통해 우리는 메타데이터의 유출 없이도 안전한 메시징 및 결제가 가능하며, 프랙시스를 통해 네트워크를 강력하게 지원하기 위해 프로젝트에 집중해왔다”며 “탈중앙화 디지털 화폐인 프랙시스를 통해 빠른 속도의 금융 거래를 지원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조재석기자 cho@decenter.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